g o l d l i f e . t i s t o r y . c o m

스트레이트 9회 - '그들' 뒤에 삼성이 있었다

SISA/Tamsa Written on 2018.05.07 08:13


[MBC] 탐사기획 스트레이트 9회 - 삼성, 보수단체 육성했다!
이명박 정권 시절인 2009년, 국가정보원은 어버이연합에 국정원 사업에 협조하라는 은 은밀한 제안을 했다. 이후 어버이연합은 국정원으로부터 자금 지원을 받으며 진보 진영에 대 대한 공격에 앞장선다. 이른바 관제 시위의 선두에 서게 된 것. 국정원 직원은 법정에서 추선희 어버이연합 사무총장에게 다달이 200만~500만원의 ‘협조망비’를 제공했다.

어버이연합이 시위에 에 나설 때마다 수백만~천만원 대에 이르는 현금 뭉치도 국정원으로부터 은밀히 전달됐다. 어버이연합에 돈을 댄 곳은 국정원뿐만이 아니었다 어버이연합에 돈을 댄 곳은 국정원뿐만이 아니었다. 삼성이 2013년 11월 전국경제인연합회를 통 해, 어버이연합에 8천만 원을 지원하는 등 보수단체에 뭉칫돈을 대 온 사실이 <스트레이트> 취재 결과 밝혀졌다. (탐사기획 스트레이트)

RELATED ARTICLES:
multiThink blog

Comments
Post a Comment..